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 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히치하이커 소설을 보기는 했지만, 이런 내용이 영화화되리라고는 정말 기대도 못했습니다. 이런 유쾌하고 코믹하면서 황당하고 재미있고 어이없는 소설을 어떻게 영상으로 표현했는지.. 비록 극장에서 커다란 화면으로 보지는 못했지만, 조그만 화면으로라도 제작진이 얼마나 이 소설을 좋아하고 공들여 영상을 만들었는지 상상이 가네요.

출장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파리 공항에서 너무 시간이 많이 남아 노트북 사용공간(전원과 무선랜 제공! 단 무선랜 유료-_-)에서 열심히 보았습니다. 소설에서 여러 군데에 나눠져 펼쳐진 갖가지 에피소드를 잘 버무려 콤팩트하게 제시한 솜씨가 멋지더군요. 마그라테아의 행성제작과정은 좀 우스웠지만 자포드의 두 개의 머리, 마빈의 우울함을 그대로 담은 얼굴, 타올의 다양한 용도(^^), 모두 즐거웠습니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우주선 순수한 마음 호(Heart of Gold)의 불가능성 추진기의 순간이동 묘사가 정말 재밌더군요. 제작진의 아이디어에 갈재를~ 🙂

긴 대기시간을 웃으며 보낼 수 있어 좋았습니다. 故 더글라스 아담스께 경의를 표하며, 후속편이 과연 제작될 수 있을까에 대해 의문과 기대를 동시에 가져 봅니다.

One thought on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 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1. 핑백: TheLibraryOfBabel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