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찍퇴근

아무래도 요즘 피곤해서 오늘은 일찍 퇴근했다.

근데 막상 퇴근하니 심심. 게다가 바람은 엄청나게 불고.. 가까운 스타벅스에 가서 커피한잔 마시며 빼앗긴 자들을 읽었다.

집에 와서는 해리포터를 읽었다. 아직도 읽은 양이 절반이 채 안되는군. 분발!

p.s. 스타벅스에서 사진찍으려고 했는데 배터리가 나가버렸다. 수명이 다됐나.. -_-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