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란

내가 그럴 때는 그렇게 느끼면서, 남이 그럴 때는 그러면 안될 것 같고.. 남이 그럴 때는 그러려니 하면서, 내가 그럴 때는 그런거..

한마디로, 남에게는 엄격하면서 나에게는 관대한, 그게 사람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