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aladdin  2019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세간에 호평이 자자한 2019버전 실사판, 드디어 보았습니다. 아이와 함께 봤는데 초반 1/3을 칭얼거리더니만 메인 테마송들 – Friend like me, A whole new world, Prince Ali – 이 흐르면서부터는 정신없이 보더군요. 역시나 명불허전의 명곡들인듯. 게다가 신곡인 Speechless 또한 꽤나 강렬하게 다가와서 디즈니의 음악은 예나 지금이나 대단했습니다. 모 지인은 Speechless가 신곡인줄도 몰랐다는..

윌스미스의 지니도 꽤나 괜찮았어요. 예전 애니메이션 버전의 로빈 윌리엄스의 성우 연기가 너무나 강렬했기에 과연 어떨까 싶었는데, 나름대로의 이미지를 훌륭하게 구축한듯. 시녀 달리아와의 알콩달콩한 연애담은 주인공들의 러브라인보다 더 친근하고 귀엽게 다가왔던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서도 원작 애니보다 파워를 강화한 자스민의 존재감은 확실히 멋졌구요. 알라딘만 많이 너프되어 아쉽더군요. 하지만 스토리를 고려하면 그럴 수밖에 없었을지도요.

원작에서 모래시계에 갇히는 장면이나 중국까지 마법의 양탄자를 타고 돌아다니는걸 좀더 현실화(?)된 버전으로 각색한 것도 좋았고, 술탄이나 하산의 캐릭터도 우스개 소비용이 아니라 나름대로의 스토리와 카리스마를 가진 캐릭터로 변신한 것도 좋았습니다. 물론 자파 역시 어리석기만 하기보다는 술탄이 되고자 하는 욕심이 왜 생겼는지, 어떤 이유에서 트라우마가 생겼는지를 살짝이나마 건드려준 것도 좋았구요.

서두와 결말이 이어지는 구성도 전형적이기는 하지만 원작과 차별화되는 스토리라 마음에 들었네요. 디즈니의 실사 시리즈가 우려가 더 많았는데 의외로 성공작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아 다행입니다. 어디까지 갈지 기대해 봅니다 🙂

aladdin  2019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